티스토리 뷰

세상구경

해리 포터 생가

sanna 2009.11.29 21:41

사망 직전인 노트북 컴퓨터를 정리하다가 1년여전 다녀온 여행 사진들이 ‘내그림’ 폴더에 쌓여 방치돼 있는 것을 발견. 이제 와서 정리하자니 엄두도 안나고, 그저 몇 개씩 묶어 압축해 USB로 옮기던 중 에딘버러의 이 카페 사진들에서 손이 멈추었다. 이걸 이제사 찾다니.

올해 초 '터닝 포인트' 시리즈로 사람들을 인터뷰한 일이 있었는데, 어떤 분이 인터뷰 끄트머리에 자기 딸이 해리 포터의 '생가'를 꼭 가보고 싶어 한다고 말했던 적이 있다. 조앤 롤링이 해리 포터를 썼다는 그 카페 말이다. 그 분이 누구인지, 그 말이 왜 나왔는지 (아마 따님이 작가가 되고 싶다고 했다거나, 아니면 내가 다녀온 스코틀랜드 여행 이야기를 나누던 중이이었거나...)는 잊었다. 그 때 이 사진들을 그 분 따님께 보내줘야지, 생각했는데, 그것도 난삽한 사진 폴더를 좀 뒤지다 말고 깜빡 잊어 버렸다...혹시나 그 분이 그때 나랑 약속 장소 정하는 메일을 주고받다가 내 블로그 주소를 보게 되어 여길 알고 있을지도 모르고, 그렇게 우연히라도 그 분 따님에게 이 사진들이 가닿았으면 좋겠다 싶어서 여기 올려놓는다.


조앤 롤링이 ‘해리 포터’를 썼다는 그 카페 ‘Elephant House’다. 오른쪽 아래 구석에 ‘해리 포터’가 여기서 태어났다고 표지만 붙여놨을 뿐, 안에 들어가도 더 뭐 언급이 없다. 요란스럽게 떠들지 않아서 마음에 들었다. 카페 이름만 ‘Elephant house’인 것이 아니라, 안에 들어가면 벽장식 그림, 책꽂이에 꽂힌 책들의 주제, 몇 개 세워둔 조각 장식의 모양이 죄다 코끼리다.  

안쪽은 생각보다 넓고 크다. 낡은 책상과 의자들. 롤링이 어디쯤 앉아서 해리 포터를 썼을까를 생각하면서 둘러보다가 저 왼쪽 창문들 사이의 좁은 벽 앞, 한 청년이 책을 읽고 있는 자리가 눈에 띄었다. 너무 밝은 창문 옆도 어울리지 않을 것같고, 내가 앉아있던 자리인 책장 앞도 어쩐지 어울리지 않고, 저기라면 적당한 그늘 아래 고개 숙이고 글을 쓰다가 가끔 머리를 들면 앞쪽 창문으로 비치는 햇살 덕분에 덜 우울했을 것 같다. 

'세상구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시 속 해방구-크리스티아니아  (6) 2011.05.01
알바이신의 골목  (10) 2010.09.01
안도 다다오-빛의 교회  (23) 2010.03.09
해리 포터 생가  (17) 2009.11.29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길  (24) 2009.09.11
지리산의 들꽃  (20) 2009.09.09
런던의 누드 사이클링  (15) 2008.07.04
긴 여행의 끝  (41) 2008.06.21
댓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shadowneo.net 나를알다 아 저기서 썻나보군요.. ㅎㅎ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대작이 이런곳에서 탄생하다니..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009.11.29 21:49 신고
  • 프로필사진 사복 제목만 얼핏 보고 오타인 줄 알았는데, 어이쿠야, 정말로 '생가'였군요..! 쿠흡; '어디서 포터가 나타났을까 두리번거렸을 산나님을 그려봅니다요.. 크흐흣.. 2009.11.30 14:20 신고
  • 프로필사진 lebeka58 아하~~ 저기서 해리포터가 나왔군요. ㅋㅋ 소박하고 평범한 공간이네요. 차리리 pup에서 더 잘 쓰여졌을거란 생각 . 와인 한잔에 알달달한 기분에 더 환타스틱하지 않았을까염 ~~~ 2009.12.01 10:17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12.01 16:19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12.02 19:04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12.04 01:37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bookino.net sanna 님의 블로그에 제 대답을 다시 댓글로 남겼으니,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2009.12.04 02:20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12.04 13:02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12.11 11:18
  • 프로필사진 lebeka58 산나님, 겨울칩거 중은 아니시죠? 목 길게 빼고 기다려요 . 2009.12.15 11:1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ufosun.com UFO 우리나라도 강남등 카페안에서 노트북작업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었더군...
    심지어 강남 어딘가에는 엄마가 방학때 날마다 아이와 함께 와 숙제를 카페안에서 해결한다는군...내가 아는 통신사 사진기자들은 회사 앞 카페에서 커피시키고 담배피우며 노트북 마감하던데...그 모습을 자주 보는데 보기 좋더군.........
    그나저나 내 가족 김*해씨가 당신 식사 언제 꼬옥 모시고 싶다는데.......
    방학중 내주시면 감사하고...나 빼구..............
    2009.12.23 14:16 신고
  • 프로필사진 팔다 선배, 새해 인사 드리려고 들렀어요. 새해에 즐거운 일 가득가득하시기 바랍니다!!
    제가 언젠가 선배와 일본에 사케 투어 갈 날을 기약하며, 요즘 일본어를 열심히 배우고 있답니다 호호호. (아직 '이것은 책입니다, 저것은 연필입니까?' 뭐, 이런 정도 수준입니다만....그래도 간판은 읽을 줄 압니다 ^^)
    2009.12.29 00:33 신고
  • 프로필사진 lebeka58 온 세상이 무채색이네요. 올 한해 지금 내리는 눈처럼 기쁨, 보람, 건강이 푸짐하게 내리는 날이 되시길 기도할게요. 샬롬~~~ 2010.01.04 14:07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uyane.kr 토댁 해리를 무쟈게 사랑하는 울 큰 아들이 가 보고 싶어하겠는데요..^^
    산나님^^
    미탄언냐가 출간기념이벤트를 하십니다.
    제가 트랙백 남겼습니다.
    책을 사랑하시는 이웃분들꼐 널리 알려주세요~~~

    참,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사랑하는 우리 산나님~~~^^
    2010.01.06 11:51 신고
  • 프로필사진 hojai 저는 요즘 경복궁 인근 까페에서 작업하고 있습니다. 저도 위대한 작품을 쓸 수 있을까요? ㅠㅠ 2010.01.06 17:50 신고
  • 프로필사진 아연 오... 제가 가장 좋아하는 동물 1등이 코끼리인데. 꼭 가봐야겠어요. 아 이쁘겠다 흑 2010.01.09 17:33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elwin.tistory.com 엘윙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인사가 늦었죠? ㅎㅎ)

    해리포터가 저기서 탄생했다고 생각하니 왠지 신비로워 보이는데요.
    카페 어딘가 앉아서 글을 쓴다는 것이 상상이 안되요! 여유가 없어서 그런가...
    2010.01.11 00:18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