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uit님 의 책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YES! 를 드리는 이벤트를 조기 종료합니다.

원래 10월2일까지로 기한을 정했지만, 아래의 이벤트 공지 글에도 밝혔듯 ‘고무줄, 야매 이벤트’이므로 종료 기한을 앞당겼습니다. 이유는 왠지 9월 마지막 날이니까 종료해야 할 것 같은, 별 근거 없는 기분 때문이지요. 야매답지요? ^^;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분들의 댓글 심사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이벤트의 처음과 끝을 장식한 제 귀여운 후배 2명은 해외 거주자인 관계로 일찌감치 탈락. (미안하다 애들아~^^) 최우수 댓글상을 주고 싶은 토댁님은 inuit 님의 증정본을 받게 되셔서 자동 탈락입니다.


그러고 나면 이종우님, 촌스런블로그님, 긍정^^님, 헤즈론님 네 분이 남게 되는데, 그 중 한 명만 빼자니 너무 야박한 것 같아서 그냥 네 분 모두에게 드리겠습니다.
네 분은 제 이메일 (boundarycrosser@gmail.com)로 책 받으실 주소와 연락처를 알려주세요. 네 분은 꼭 리뷰를 써주셔야 해요! 나중에 리뷰 글을 트랙백으로 걸거나 리뷰를 쓴 주소를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분들, 책은 사서 보겠지만 이벤트엔 참여해야 하지 않을까 하는 미련을 남기셨으나 결국 여기 말고 다른 이벤트에 저 몰래 참여하신 얼래리꼴래리분도 모두모두 감사드립니다. ^^


곧 추석이군요. 이곳에 오시는 분들 모두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나의 서재 > 책 주변머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꽂이 계단  (22) 2009.11.12
이벤트 결과  (6) 2009.09.30
보은의 책 이벤트  (28) 2009.09.27
올해 읽은 책 Best 5 & Worst 5  (24) 2008.12.22
다시 폭탄 돌리기....  (37) 2008.11.14
게으름뱅이용 독서대 2  (23) 2008.08.24
국방부, 애썼다!  (12) 2008.08.03
게으름뱅이용 독서대  (34) 2007.04.21
Posted by san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