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추리소설을 읽을 때, 혹은 스릴러, 미스터리 영화를 볼 때 아래 두 경우 중 언제 더 기분이 좋으신가요?

(1) 결말이 내가 예상했던 것과 딱 맞아 떨어질 때
(2) 결말이 내 예상을 뒤엎는, 놀랄만한 것일 때

...

오늘 외신을 보니 미국 과학자들에 따르면 위에서 답이 (1)인 사람은 자존감이 다소 낮은 편이고, (2)인 경우인 사람은 자존감이 높다는 군요. ^^
(보통은 self-esteem을 '자존심'이라고들 쓰는데, '자존심'은 가끔 부정적 뉘앙스로 쓰이기도 해서.. 전 그냥 '자존감'이라 부를랍니다)

미국 오하이오주립대 연구팀이 ‘미디어 심리학’ 최신호에 발표한 연구 결과인데요.
자존감이 약한 사람들은 ‘범인이 누구인지 나는 처음부터 알고 있었다’고 느끼고 싶어한답니다. 이를 통해 자신이 더 똑똑하다는 느낌을 갖게 되기 때문이죠.

그러고보니 가끔 주변에서 자존감이 약한 사람일수록 자신의 예측, 판단이 틀렸을 때 심하게 모욕당한 듯한 태도를 취한다는 느낌을 받을 때가 있습니다.
추리소설 테스트 결과로 아래처럼 유추해볼 수도 있을 것같네요.

자존감이 약한 사람들은;
- 예측 가능하고 안전한 일을 좋아한다
- 모험을 싫어한다.
- 자신의 판단이 틀릴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하려들지 않는다. 
- 자신의 판단이 틀린 것으로 결론날 경우, 스스로가 어리석다는 생각에 모욕감을 느낀다
~~~~> 거꾸로 살아보는 게 좋겠죠? ^^

휴가를 떠납니다. 겨울잠을 푹 자고 돌아오겠습니다~~~

'나의 서재 > 책 주변머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방부, 애썼다!  (12) 2008.08.03
게으름뱅이용 독서대  (34) 2007.04.21
알라딘 ttb 다섯달  (16) 2007.03.05
추리소설로 보는 자존감 테스트  (8) 2007.01.19
내맘대로 뽑은 '올해의 책' 10권  (28) 2006.12.11
부산의 인디고 서원  (15) 2006.12.01
게으름뱅이의 침대 독서 수난기  (22) 2006.11.20
정지영씨 결국....  (6) 2006.10.19
댓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inuit.co.kr/tt inuit 음.. 보자마자 (2)번을 찍었는데.. i must be a self-esteemed person.. ^^;;

    승진 휴가이신가봐요. 부럽습니다. 어디에 가셨든 잘 쉬고, 재충전하고, 삶의 해답도 얻어오시기 바랍니다. ^^
    2007.01.20 11:10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bookino.net susanna 헉~ 승진휴가는 무슨....그런 거 없어요. 하고 싶은 일이 있어서 연가 중 며칠을 떼어내 썼습니다. 뭐하고 왔는지는 조만간 블로그에서 신고합죠~~~^^ 2007.01.27 15:1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dangunee.com 당그니 휴가 잘 다녀오세요...제 경우도 2번인데, 어라..예상을 뒤엎었네..호 쫌 하는데..이런 생각을 갖는다는...ㅎ 2007.01.21 05:1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bookino.net susanna 그렇군요~. Inuit님과 당그니님 모두 긍정적 자존감을 갖고 계신 것으로 채점!!! ^^ 2007.01.27 15:17 신고
  • 프로필사진 UFO ㅎㅎㅎㅎㅎ 2번 친구들이 많아....주변엔 자존감이 높은 분들이 쫘악 깔렸네요^^
    마슬로우의 욕구단계 이론에 따르면 사람에게 <자존감에 대한 욕구>가 상위단계에 있지요....근데 반드시 하위단계(생리적욕구등..)가 충족돼야 한다고 하네요..
    그런데 언제나 하위단계서 헤매고 있으니...난데없는 휴가를 가시다니....좋은 회사네^^.
    2007.01.21 21:59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bookino.net susanna 응. 너네 회사 좋은 회사야.^^ 나두 하위단계가 충족이 안되었나봐. 먹고 싶은 욕구 등등 아래서 헤매는 걸 보면~~ ㅎㅎㅎ 2007.01.27 15:1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ohnul.com 미래도둑 야, 이거 재밌는데요. 저는 1번을 찍었...다가 설명을 읽은 뒤, 내가 진짜 찍고 싶었던 건, 2번이었...다는 변명에 자존심을 잃었습니다. 이런~ ...휴가 잘 보내셔요! 2007.01.22 15:11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bookino.net susanna 크크크~ 미래도둑님, 저와 어쩜 이리 똑같으십니까요. ㅎㅎㅎ 전 이 설문 보자마자 '식스센스'에서 브루스 윌리스가 유령이라는 걸 영화 초반부에 맞춘 자부심이 스멀스멀 기어올라오면서 1번을 콱 찍었으나.....설명 읽고는 무지 후회되더라구요.ㅎㅎㅎ 2007.01.27 15:20 신고
댓글쓰기 폼